카테고리 찾아보기

의료

국민 50%는 영리 병원 반대, 한국당 지지층만 예외

국민 절반 이상이 국내 1호 영리 병원인 녹지국제병원 허가에 반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13일 여론 조사 전문 기관 리얼미터는 tbs 의뢰로 제주도 영리 병원에 대한 국민 여론 조사 결과를 밝혔다.…

이화의료원-GE헬스케어, 스마트 병원 구축 위해 맞손

오는 2019년 2월 개원 예정인 이대서울병원에 GE헬스케어의 병원 맞춤형 솔루션이 적용된다. 이화여자대학교의료원은 "강서구 마곡 지구에 개원 예정인 이대서울병원의 스마트 병원 시스템 구축을 위해 지난…

“규제 완화 결사 반대” 외치는 시민단체, 왜?

의료 민영화 반대를 외치는 시민 사회의 목소리가 높다. 헬스 케어 서비스, 혁신 의료 기기 도입을 위해 규제 완화를 강조하는 바이오 산업계와 대비되는 모습이다. '의료 민영화 저지와 무상 의료 실현을 위한…

금기 깬 중국 과학자, ‘유전자 편집 아기’ 쟁점은?

중국의 한 과학자가 유전자 편집 기술을 적용한 아이의 출산 사실을 공개하며 과학계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큰 파문이 일고 있다. 중국 남방과학기술대학 소속 연구자 허젠쿠이는 지난 11월 28일 홍콩에서…

‘1병 600만 원’ 희귀병 치료제, 건보 승인 줄줄이 탈락?

희귀 질환자를 위한 고가 신약에 건강보험 적용이 결정됐지만 실질적인 건보 혜택을 받는 환자는 극히 일부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나와 관계 당국이 해명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3일 해명 자료를 통해 "유전적…

흔들리는 민간 의료, 공공 의료에겐 기회?

민간 병원 위주 의료 시장에 균열이 일어나고 있다. 의료 취약지에 사는 많은 노인이 여전히 새벽부터 서울의 '빅5' 대형 병원을 향하고 있지만, 양질의 지역 필수 의료 서비스를 원하는 목소리가…

파주 정형외과 ‘대리 수술’ 추가 고발한 의협, 왜?

대한의사협회가 무자격자 대리 수술 의혹으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파주 소재 정형외과 관계자를 즉각 구속 수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은 20일 오전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앞에서…

근로복지공단 “산재 환자 신속한 복귀 도울 것”

종합적인 케어가 필요한 산업재해 노동자에 대한 다각적인 케어 서비스가 추진될 전망이다. 산재 병원으로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있는 근로복지공단이 산재 환자의 신속한 직업 복귀가 가능하도록 전방위 사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