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어린이 영양제 ‘티라노골드 플러스’ 출시

[사진=티라노 골드 플러스]
GC녹십자는 성장기 어린이 영양제 ‘티라노 골드 플러스’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티라노 골드 플러스’는 기존 제품인 ‘티라노 골드’에 철분과 아연 등의 성분을 보강한 양∙한방 복합 어린이 영양제다. 어린이의 정상적인 발육에 필요한 12가지 필수 비타민과 미네랄을 비롯해 질병에 대한 저항력을 높이는 홍삼∙작약∙황기 등 생약성분이 포함돼있다.

회사 측은 특히 영유아기 뇌 발달에 도움을 주는 철분과 체내 면역력을 높여주는 아연을 보강해 성장과 면역기능을 모두 충족시킬 수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비타민 B2 성분이 함유돼 있어 영유아의 구내염 예방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티라노 골드 플러스’는 블루베리(파란색), 라즈베리(빨간색), 망고(노란색)의 맛과 향을 첨부해 아이들이 거부감 없이 복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원재 GC녹십자 브랜드매니저는 “아이들이 선호하는 맛과 향을 첨가해 간식을 먹듯이 쉽게 영양성분을 보충할 수 있다”라며 “맛과 영양을 고루 갖춘 ‘티라노 골드 플러스’를 통해 더 많은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티라노 골드 플러스’는 하루 두 번씩 만 36개월부터 만 8세까지는 1회 1정, 만 8세 이상의 어린이는 1회 2정을 복용하면 되며, 전국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