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소에서 산부인과 진료, 출산한다(함양군)

[서춘수 함양군수(왼쪽) 등 관계자들이 보건소 산부인과를 둘러보고 있다]
군 내에 산부인과 병원이 없던 경상남도 함양군이 보건소에 산부인과 전문의가 진료하는 산부인과를 열어 주민들의 원정 진료 불편이 해소될 전망이다. 7일 문을 연  함양군 보건소 산부인과는 산부인과 전문의와 간호사, 조무사가 진료를 담당한다.

함양군은 “보건소 1층 금연상담실을 리모델링해 산부인과 진료실을 설치했다”면서 “그동안 군내에 산부인과 병원이 없어 임신부들이 정기 검진 및 출산을 위해 진주, 대구 등 먼 타 시도까지 가서 이른바 원정 진료를 받는 불편을 더 이상 겪지 않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소한 함양군 보건소 산부인과에서는 산부인과 진료, 의료 상담 외에도 안전한 출산을 위한 임신부 대상 교육도 실시할 계획이다.

산부인과 진료실 운영에 따라 함양군민들은 원정 진료의 시간·경제적 낭비를 줄이고, 정기 검진이 잦은 임신부들의 불편을 크게 해소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군민들이 산부인과 관련 의료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여 의료 취약지 해소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서춘수 함양군수는 “보건소 산부인과 진료실 운영으로 군민들의 건강 문제에 조금이나마 고민을 덜고 배려해 줄 수 있게 되었다”면서 “군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