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LG전자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공동개발

[이철배(오른쪽) LG전자 뉴비즈니스센터장(전무)과 오창완 분당서울대병원 연구부원장이 지난 7일 경기 성남시 분당서울대병원에서 양해각서를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와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이 지난 7일 경기 성남 분당서울대학교병원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공동개발 및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LG전자 이철배 뉴비즈니스센터장,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오창완 연구부원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LG전자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과 함께 고객들이 가전제품을 통해 복약 상태, 혈당·혈압 수치, 병원 진료기록 등 건강관련 정보를 쉽게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 플랫폼을 개발하고 시범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LG전자는 또 고객이 기존에 사용하는 혈압계, 혈당계, 산소포화도계 등 가정용 의료기기를 이용해 측정한 수치를 음성 등으로 가전제품에 쉽게 입력해 서버에서 통합 관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 데이터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이 만든 앱인 헬스포유(Health4U)와도 연동돼 고객이 추후 병원에서 진료를 받을 때 쓸 수 있다.

양사는 환자의 건강상태를 개선하기 위한 콘텐츠를 공동 개발하고, 고객이 집에서 사용하는 가전제품을 활용해 편리하게 건강을 관리할 수 있는 방안 등 다양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오창완 연구부원장은 “분당서울대학교병원은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정보시스템인 ‘베스트케어’에 연동된 개인건강관리 앱인 헬스포유를 운영하면서 환자 중심의 디지털 헬스케어에 대한 경험과 노하우를 오랫동안 축적했다”며 “이번 연구협력을 통해 치료의 질과 만족도를 높이는 환자 중심의 건강관리 플랫폼 개발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LG전자 뉴비즈니스센터장 이철배 전무는 “LG전자는 혁신적인 제품과 기술을 이용해 기존에 없던 새로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며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을 꾸준히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