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 12일 제48회 약연상 시상

음성으로 기사 듣기
Voiced by Amazon Polly

 

[사진=한독]
국민보건 향상에 기여한 약사들에게 주어지는 제48회 약연상(藥硏賞) 시상식이 12일 대한약사회관 4층 동아홀에서 개최된다.

‘약연상’은 한독과 대한약사회가 1970년 공동으로 제정한 상으로, 평소 약사윤리강령을 성실히 이행하고 국민보건 향상과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해 온 약사회원에게 매년 수여되고 있다.

제48회 약연상 수상자는 김성민(울산지부), 박수길(경기지부), 김윤배(충북지부), 박규동(서울지부), 이숭령(전남지부) 약사 총 5명이며, 수상자들에는 약연탑 트로피와 금메달(20돈)이 각각 주어진다.

김성민 약사는 울산지부 의약품 안전사용 교육단 일원으로 활동하며 지역 환자 치료에 헌신해왔고 지역 봉사활동에 참여하며 약사회 발전에 기여해 왔다.

이숭령 약사는 전남지부 여약사 이사 등을 역임하면서 보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전라남도약사회의 ‘찾아가는 사랑의 약손사업’을 기획했으며, ‘함께 사랑 나누기’, ‘약손사랑 착한약국 캠페인’을 비롯한 장학사업을 펼치며 지역 사회에 약사의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해왔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