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인도 자이더스 ‘코로나 DNA백신’ 위탁 생산

[사진=한미약품 사옥]
한미약품이 인도 자이더스 카딜라가 개발한 플라스미드 디옥시리보핵산(pDNA) 코로나19 백신 ‘자이코브-디’ 위탁생산에 나선다.

한미약품은 엔지켐생명과학과 자이코브-디 백신 위수탁 제조를 위한 기술이전 및 설비준비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자이코브-디 백신은 지난해 8월 자이더스가 인도의약품관리국(DCGI)으로부터 12세 이상에서 사용 가능하도록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 코로나19 DNA 백신이다. 엔지켐생명과학이 지난해 말 자이더스와 자이코브-디 제조 라이선스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한미약품은 향후 엔지켐생명과학의 제조 위탁 의뢰를 받아 평택 바이오플랜트에서 백신 대량 생산을 준비하기 위한 공정 재현 및 생산설비 최적화, 시험법 기술이전 등을 수행하게 된다.

두 회사는 올해 2분기쯤 사전 준비 과정을 마치고, 백신 대량 생산을 위한 본 계약을 추가로 체결할 예정이다. 자이코브-디의 최대 목표 생산량으로 연간 약 8000만 도즈를 계획하고 있다.

자이코브-디는 mRNA 방식의 기존 백신과 달리 온도에 민감하지 않아 섭씨 2~8도에서 보관하면 된다. 엔지켐생명과학은 자이코브-디가 25도에서도 3개월간 보관할 수 있어 방역 인프라가 열악한 동남아와 남미 국가들에 공급하기에 유리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장봄이 기자 bom24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