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삼성병원 9대 병원장에 신현철 교수

삼성의료재단 강북삼성병원은 8월 1일자로 신현철 교수(신경외과, 57세)를 제9대 병원장으로 선임한다.

신현철 신임 원장은 1988년 연대 의대를 졸업했고,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전공의 과정을 수료했다. 이후 강북삼성병원 응급의료센터장, 퀄리티혁신실장 등을 역임하며 안전한 병원 환경 구축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세계척추신기술학회 상임이사, 대한경추연구회 회장, 대한척추신기술학회 회장, 아시아태평양경추학회 회장 등을 두루 거치며 꾸준한 학술활동을 이어왔으며, 국내외 경추 질환 분야의 권위자로 평가받고 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