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리병원, 메디힐 골프단 ‘팀닥터’로 나선다

나누리병원 장일태 이사장(오른쪽)과 엘앤피코스메틱(주) 권오섭 회장이 메디힐 골프단 의료지원 협약서를 들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나누리병원 제공]
나누리병원이 메디힐 골프단 소속 선수들을 위한 ‘팀닥터 시스템’을 구축해 매달 대회 현장 의료지원에 나선다.

나누리병원은 지난 9일 강남 신관 5층 접견실에서 엘앤피코스메틱㈜ 메디힐 골프단과 상호 교류 및 의료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나누리병원 장일태 이사장 등 병원 관계자들과 엘앤피코스메틱㈜ 권오섭 회장 등 메디힐 골프단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나누리병원은 메디힐 골프단의 공식 지정병원으로써 올 시즌 LPGA의 정규투어에 참가하는 소속 선수들의 컨디션 체크 및 건강관리를 위해 매달 대회 현장으로 직접 찾아간다.

나누리병원 장일태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골프가 세대를 아우르는 스포츠로 한층 더 활성화되길 바라고, 소속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꼭 필요한 의료지원으로 메디힐 골프단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앤피코스메틱㈜ 권오섭 회장은 “메디힐 골프단 소속 선수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나누리병원이 함께해 경기나 행사 시 의료지원 등을 받을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면서 “앞으로 나누리병원이 추구하는 훈훈한 나눔 정신과 함께 대한민국 스포츠가 한 단계 더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