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 차기이사장에 김경환 서울대병원 교수

[사진=서울대병원 흉부외과 김경환 교수]
서울대병원 흉부외과 김경환 교수가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 52차 추계학술대회에서 차기 이사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년이다.

김경환 교수는 서울대병원 흉부외과장, 서울의대 흉부외과학교실 주임교수 등을 역임한 흉부외과 성인심장 분야 권위자다.

김 교수는 “흉부외과를 희망하는 전공의들이 점차 줄어들고 있어 안타깝다”며 “현재의 전공의 교육 프로그램과 지원 제도를 보완하고 회원 간 소통을 확대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대한흉부심장혈관외과학회는 1968년 창립됐으며 국내외 학술대회와 교육 활동과 학회지발간을 통해 최신 의학 지식을 공유하고 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