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침습적 무혈 수술 가능한 ‘엑사블레이트 뉴로’, 치료 성과 발표

[사진=경두개 고집적 초음파 시스템 ‘엑사블레이트 뉴로’(ExAblate Neuro)]
경두개 고집적 초음파 시스템 ‘엑사블레이트 뉴로’(ExAblate Neuro, 이하 엑사블레이트)를 활용한 뇌질환 치료 성과가 국내 의료진에 의해 발표됐다.

㈜휴온스(대표 엄기안)와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등에 따르면 지난 2011년 아시아 최초, 전 세계 3번째로 ‘엑사블레이트’를 국내에 들여온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장진우(신경외과) 교수는 약 10년간 ‘엑사블레이트’를 활용한 고집적 초음파 뇌수술을 집도, 누적 수술 250례를 달성했다. 특히 ‘본태성 진전(Tremor)’ 등 뇌질환 치료에 있어서 뛰어난 치료 효과를 입증해냈다.

이스라엘 생명공학 기업 ‘인사이텍(Insightec)’이 개발한 ‘엑사블레이트’는 고집적 초음파를 이용, 뇌기능의 이상을 유발하는 특정 조직에 열을 가해 제거시키는 첨단 의료기기다. 비침습적 무혈 수술이 가능하고, 의료진이 자기공명영상(MRI)을 통해 수술 부위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기 때문에 정밀한 수술이 가능하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9년 11월부터 휴온스가 독점 판권을 확보, 유통 중에 있다.

엑사블레이트를 이용한 뇌질환 수술은 두개골을 직접 열어야 했던 기존의 수술 방식과 달리 출혈, 감염 등의 위험이 없고, 의료진이 자기공명영상(MRI)를 통해 실시간으로 치료 부위를 모니터링 하기 때문에 오차 범위가 1mm 이내에 불과, 정밀한 수술이 가능하다. 수술 시간이 짧고 일상 생활로의 복귀도 빨라 환자가 느끼는 심리적 부담감도 줄어들었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엑사블레이트 뉴로’를 활용한 ‘고집적 초음파’ 연구가 전세계에서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250례라는 대기록과 함께 치료저항성 우울증 치료 효과라는 의미있는 성과를 얻게 돼 감사하다”며 “’엑사블레이트 뉴로’는 전세계 66개 병원에서 수전증, 파킨슨병, 강박장애, 본태성 진전, 신경병증성 통증, 간질, 뇌종양, 알츠하이머병, 우울증, 강박증 등 매우 다양한 뇌질환에 대한 연구가 시행되고 있는 만큼 휴온스도 국내 대학병원 뇌∙신경∙정신질환 분야 의료진들과 공동 연구를 통해 새로운 적응증 획득 및 치료 표준 등을 제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