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대성심병원 황용일 교수,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

[사진=황용일 교수(오른쪽) 와 유경호 병원장(왼쪽)]
한림대학교성심병원(병원장 유경호) 호흡기·알레르기내과 황용일 교수는 지난 16일 열린 ‘제8회 호스피스의 날’ 기념식에서 보건복지부장관상을 받았다.

황용일 교수는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활동을 통해 호스피스·완화의료 진료권고안 개발 및 의료서비스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더불어 황 교수는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연명의료 결정 업무에 헌신하고 말기 환자와 가족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 또한 메르스 및 코로나19와 같은 감염성 질환자의 치료에 대한 공로뿐만 아니라, 병원 내 감염관리를 담당하면서 감염병 확산 방지에도 앞장섰다.

황용일 교수는 “호스피스와 관련하여 삶과 죽음의 의미와 가치에 대해 범국민적 공감대가 형성되고, 호스피스·완화의료 서비스가 필요한 모든 국민이 존엄하고 편안한 생애 말기를 보장받을 수 있는 제도로 정착,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