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ESG 평가서 A등급 획득

일동제약이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의 ‘ESG 평가’에서 A등급을 얻었다고 16일 밝혔다.

ESG 평가는 재무적 성과 외의 요소들로 기업의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것으로, 자본시장 참여자 등 이해관계자들은 ESG 등급으로 기업 수준을 가늠할 수 있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매년 기업들의 각종 지표와 활동 내역 등을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 측면에서 분석 평가하고, 그 결과를 S(탁월), A+(매우 우수), A(우수), B+(양호), B(보통), C(취약), D(매우 취약) 등 7등급으로 분류해 공표하고 있다.

올해 통합등급에서 일동제약은 평가 대상인 전체 760개 기업 중 92개 기업이 포함된 A등급으로 분류돼, 동종업계 기업 중 최상위권에 위치했다. 지주사인 일동홀딩스는 B+등급을 받아 상위권에 올랐다.

일동제약과 일동홀딩스는 세부 평가 항목 중 사회(S) 분야에서 각각 A+등급과 A등급을 획득해 근로자, 협력사 및 경쟁사, 소비자, 지역사회 등과 관련한 활동을 인정받았다.

일동그룹 관계자는 “최근 기업을 둘러싼 경영 환경 및 이해관계자와의 상호작용 등을 고려할 때 ESG 경영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ESG 경영 기조를 강화해 기업가치를 제고하고, 상생 및 협력, 지속 가능한 기업활동을 추구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