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 관심도 1위…’신풍제약’ 단기 급등으로 4위

[표=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제공]
증시에 상장된 주요 제약사 30개에 대한 최근 2개월간의 관심도 조사 결과, ‘삼성바이오로직스’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12개 채널(뉴스·커뮤니티·카페·유튜브·블로그·트위터·인스타그램·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지식인·기업/조직·정부/공공 등) 22만 개 사이트를 대상으로 지난 8월 14일부터 10월 13일까지 2개월간 코스피와 코스닥에 상장된 제약사 중 30개사를 임의로 선정해 빅데이터 분석을 했다고 15일 밝혔다.

분석 결과, 관심도(온라인 포스팅 수) 1위는 삼성바이오로직스로 총 4만 3410건을 기록했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자산총계가 상장 제약사중 1위인데다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2018년 “바이오 분야를 집중육성하겠다”고 선언하면서 새 공장을 지어야 할 만큼 최대 실적을 경신하는 등 주목을 많이 받았기 때문”이라며 “분식회계 관련 공판 뉴스도 한몫했다”고 설명했다.

관심도 2위는 GC녹십자로 4만 1467건, 3위인 종근당은 2만 8102건을 기록했다.

4위는 지난달 한때 주가가 급등했던 신풍제약으로, 총 2만 7692건을 기록했다. 신풍제약 주가는 9월 17일 종가만 해도 15만 원선에 불과했지만 18일과 21일 주가가 급등하면서 장중 21만 원선을 넘기는 등 단기 급등 영향으로 정보량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는 “신풍제약은 지난 두 달간 각종 커뮤니티의 정보량이 1만 6510건에 달해, 이 기간 뉴스 등 12개 채널 전체 정보량의 59.62%를 기록했다”며 “커뮤니티 정보량 비율이 10%대를 넘기기가 매우 어렵다는 것을 감안하면 신풍제약 주가 급등기에 개인 투자자들의 관심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밖에 △대웅제약 1만6830건 △유한양행 1만3018건 △셀트리온제약 1만1335건 △광동제약 1만1162건 △한미약품 1만1064건 △일양약품 8910건 △유나이티드제약 8410건 △부광약품 6995건 △JW중외제약 6787건 △일동제약 6356건 △동국제약 6284건 △동화약품 4477건 △휴온스 4463건 △대원제약 4411건 △보령제약 3524건 △동아에스티 3515건 △명문제약 3369건 △이연제약 2986건 △삼진제약 2448건 △삼천당제약 1821건 △제일약품 1662건 △경동제약 1607건 △환인제약 1378건 △안국약품 939건 △하나제약 706건 △일성신약이 495건을 보였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