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원·이춘택·김정선 교수, ‘제9회 광동 암학술상’ 수상

[제9회 광동 암학술상 수상자(좌로부터 성균관의대 산부인과 이정원 교수(기초의학 부문), 서울의대 내과 이춘택 교수(임상의학 부문), 국립암센터 암역학연구과 김정선 교수(다수 논문 발표 부문)]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성균관의대 산부인과 이정원 교수, 서울의대 내과 이춘택 교수, 국립암센터 암역학연구과 김정선 교수에게 ‘제9회 광동 암학술상’을 수여했다고 19일 밝혔다.

광동 암학술상은 암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 실적을 바탕으로 SCI급 저널에 논문을 발표해 국내 암 연구 발전에 기여한 연구자 중 기초의학과 임상의학, 다수 논문 발표 등 세 부문으로 나눠 수여된다.

제9회 광동 암학술상 기초의학 부문은 국제학술지 Genome Biology(2019 Nov, IF 14.028)에 발표된 ‘Pharmacogenomic analysis of patient-derived tumor cells in gynecologic cancers’를 공동 연구한 성균관의대 산부인과 이정원 교수, 성균관의대 신경외과 남도현 교수, 아주의대 생화학교실 이진구 교수가 수상했다.

임상의학 부문을 수상한 서울의대 내과 이춘택 교수는 폐암전문 국제학술지 Journal of Thoracic Oncology(2019 March, IF 12.460)에 논문 ‘Role of Low-Dose Computerized Tomography in Lung Cancer Screening among Never-Smokers’를 발표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국립암센터 암역학연구과 김정선 교수는 국제학술지 European Journal of Nutrition(2018 Nov, IF 4.449)에 ‘Association between dietary cadmium intake and early gastric cancer risk in a Korean population: a case-control study’를 게재하는 등 여러 편의 논문을 발표한 공로로 다수 논문 발표 부문을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은 6월 19일 온라인으로 개최된 ‘2020 대한암학회 춘계 학술대회 및 대한암학회 정기총회’에서 진행됐으며, 수상자들에게는 각각 5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광동 암학술상은 암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 성과를 낸 의학자를 발굴하고, 시상함으로써 국내 암 연구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제정됐다”며, “앞으로도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www.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